케모노 프렌즈 시즌2 다운로드 (애니)

현재 미리보기를 진행할 수 없습니다.
다운로드를 이용해 주세요.

케모노 프렌즈 시즌2 애니 소개
케모노 프렌즈 시즌2
제작국가 : 일본
시청연령 : 15세관람가
상영시간 : 23분
개봉 : 2019.01.15. ~ 2019.04.03. (종영)

이 세상 어딘가에 존재하는 초대형 동물원 자파리 파크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애니메이션
  • 12회 / 2019-04-03 방송
    드디어 여행비둘기를 발견한 꾸르르는 서둘러 그림을 회수한다. 하지만 점점 강도가 높아지는 세룰리안의 공격. 이에 꾸르르는 일단 그림을 가지고 혼자서라도 피난하기로 하는데.
  • 11회 / 2019-03-27 방송
    스케치북을 든 채 바다에 빠져 의식을 잃은 꾸르르를 바다에 있던 프렌즈들이 구해낸다. 무사히 정신을 차린 꾸르르였지만 또 다른 위기가 일어났다는 사실과 함께 그 위기의 원인이 자기에게 있단 사실을 알고 죄책감을 느끼는데.
  • 10회 / 2019-03-20 방송
    스케치북에 그려진 건물을 좀처럼 찾을 수가 없어 당황한 꾸르르와 서벌, 카라칼. 바로 그 때, 자파리 파크 구석구석을 여행해왔다는 어느 프렌즈를 만나게 된다. 한편, 가방은 요즘 파크 내에서 일어난 세룰리안의 이상 증상을 알게 되는데.
  • 9회 / 2019-03-13 방송
    누군가에게 유괴된 꾸르르를 찾아나선 서벌과 카라칼. 그러다 두 프렌즈는 우연히 꾸르르를 유괴했던 아르마와 천산갑을 만나 꾸르르가 있는 장소로 안내받는데.
  • 8회 / 2019-03-06 방송
    자파리 파크의 아이돌인 페퍼프의 라이브장에 온 꾸르르와 서벌, 카라칼. 그곳에서는 페퍼프의 이번 신곡 라이브에서 선보일 연극에 출연할 배우들을 모집하고 있었다. 하지만 오디션을 보아도 좀처럼 괜찮은 배우가 나타나지 않았고, 페퍼프의 매니저인 얼룩살쾡이의 부탁으로 연극에 출연하게 된 꾸르르와 서벌, 카라칼이었는데.
  • 7회 / 2019-02-27 방송
    스케치북에 그려진 그림이 무엇인지 좀처럼 파악하지 못하는 꾸르르. 이에 근처에 있던 프렌즈에게 물어보려 하지만 그 프렌즈는 뭔가에 쫓기듯 서두르는 모양새였다. 알고 보니 달리기 시합 중이었던 프렌즈들. 그리고 그들의 달리는 속도는 어마어마했는데.
  • 6회 / 2019-02-20 방송
    가방의 조수인 흰얼굴소쩍새 박사와 그 박사의 조수인 수리부엉이의 연구실에 방문한 꾸르르와 서벌, 카라칼. 그곳에서 세룰리안의 원형을 보게 된 꾸르르와 프렌즈들은 요즘 들어 강력한 세룰리안이 자주 나타나는데 그 원인을 좀처럼 알 수 없다는 말을 듣게 되는데.
  • 5회 / 2019-02-13 방송
    인간이 있다는 정글 존에 도착한 서벌, 카라칼, 꾸르르는 정글을 걷기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 바다악어, 안경카이만, 표범, 흑표범과 만난다. 그리고 꾸르르에게는 중요한 단서가 될, 인간과 아는 사이라는 그 프렌즈들의 두목이 나타났는데
  • 4회 / 2019-02-06 방송
    꾸르르의 스케치북에 그려진 다음 목적지는 불빛이 잔뜩 있는 신기한 곳이었다. 그 장소를 찾아다니던 꾸르르와 서벌, 카라칼은 다양한 둥지를 알고 있는 프렌즈를 만나게 되는데.
  • 3회 / 2019-01-30 방송
    바닷가에 도착한 서벌, 카라칼, 꾸르르. 그들이 가려는 곳은 분명 여기서 그다지 멀지 않을 터인데 아무리 찾아봐도 보이질 않았다. 그러다 우연히 만난 프렌즈인 큰돌고래와 캘리포니아바다사자! 사정을 들은 큰돌고래와 바다사자가 알려준 곳은 서벌과 카라칼, 꾸르르의 힘으로는 못 가는 곳이었는데.
  • 2회 / 2019-01-23 방송
    어느 숲에 도착한 서벌, 카라칼, 꾸르르. 매끈매끈한 나무가 가득한 숲에서 서로 이름이 비슷한 자이언트판다와 레서판다라는 프렌즈를 만나게 된다. 꾸르르의 그림 속에 있는 장소를 찾는다는 것을 알게 된 레서판다가 아는 곳이라며 자신 있게 안내하는데.
  • 1회 / 2019-01-16 방송
    프렌즈들이 평화롭게 살아가는 자파리 파크. 카라칼은 숲속에서 길 잃은 한 아이를 만나게 된다. 그 아이를 돕기 위해 함께 모험을 떠나기로 한 서벌과 카라칼이었는데.